View : 20 Download: 0

건축물의 몬드리안 회화를 응용한사진

Title
건축물의 몬드리안 회화를 응용한사진
Other Titles
Photographs Applying Mondrian Pictures of Architecture
Authors
이은지
Issue Date
2006
Department/Major
디자인대학원 사진과편집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디자인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수혁
Abstract
This study is intended to find characteristics architectural pictures, which represent three dimensions into two dimensions using "pictorialism", and constructivism have in common, and combine both of them in pictures. This study will also make research into "digital pictorialism" as a tool to reinterpret and create constructive art and architecture in pictures using process different from the past. This study intends to make research into communication among various types of arts through the combination of three-dimensional arts with two-dimensional arts. Lines and planes, basic principles of arts, also exist in three-dimensional space that is reinterpreted into two-dimensional pictures. In the communication, constructivism is used in the place of cubic, actual space. Architecture is, here, represented as "facade", or plane space, and breaks boundaries through the communication between constructive art and design by excluding natural elements. As the example for the interpretation of approaching works, we can take Andreas Gursky who eliminated the gap between things photographic and things pictorial using composition of Mondrian, and used architecture, the theme of picture, as the subject. This study has compared methodology of the constructivism with that of the current realism and used digital media to make research into pictorialism that has visualized three-dimensional formative beauty expressed in architecture in different ways from documentary viewpoint and combined it with Mondrian's composition, an abstract art. In the context of modern art, abstract arts refer to all types of arts that don't depict the objects as they are. In the history of modern art, abstract art came into being by refusing traditional concept of picture in color and shapes in opposition to impressionism. To be specific, abstract art searches lines or planes of the object in an abstract way and composes reverberation of colors on a canvas in a formative way. Photographs, which had been perceived as the means to reproduce pictures in the past, are produced in the same way of expression as pictures, and metaphoric themes such as literature and drama are introduced into the world of photograph without giving any consideration to the optical, physical or representing expression of camera and without any relationship with the essence of photograph. Photographs, which have been deemed hard to express a certain mentality and creative subjectivity through their mechanical reproduction, are perceived to be a medium with powerful instructive function and a tool that can re-perceive and re-create things through the sensitive eyes that properly identify the reality. This study expressed such features of photographs on a plane as original, three-dimensional artistic works by combining the reality of photographs with abstract, formative beauty of Mondrian's pictures. This work frames the object using hasselblad and highlights the color sense and reality that the actual space generates as they are while leaving instantaneousness untouched and keeping later works in mind. Such images are scanned through virtual drum scanner and visualized for pictorial purpose through digital process after having transferred to digital files.;본 연구자는 사진의 한 표현법인 ‘픽토리얼리즘’을 사용하여 삼차원을 이차원으로 표현하는 건축사진과 구성주의와의 공통점을 찾아 사진 안에서 그 둘을 접목시키는 연구를 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디지털 과거와는 다른 프로세스를 사용하여 구도미술과 건축을 사진에서 재해석하고, 창조하는 도구(tool)로서의 ‘디지털 픽토리얼리즘’을 연구하고자 한다. 입체적 예술과 평면적 예술의 접목을 통하여 본인이 연구 하고자 하는바는 예술 간의 상호 소통(疏通)이다. 예술의 기본(基本) 원리(原理)인 선과 면은 평면미술에서만 아니라 이차원(二次元)의 사진으로 재해석된 삼차원(三次元)의 공간에서도 존재한다. 입체적, 현실적 공간 보다는 면으로 나타내는 구성주의(構成主義)를 사용 한다. 여기에서 건축은 ‘facade’ 즉 평면적 공간으로의 표현이 되고 자연적 요소를 배제하여 구성 미술과 디자인과의 소통(疏通)으로 경계(境界)를 허무는 작업을 한다. 근접한 작품의 해석(解釋)으로는 사진적인 것과 회화적인 격차를 없앤 작가 안드레아 구르스키가 있으며 몬드리안의 composition을 응용하고 사진의 주제(主題)인 건축(建築)은 여기에서 피사체(被寫體)로 활용된다. 현재의 리얼리즘의 방법론(方法論)과의 비교(比較)하고 디지털 매체(媒體)를 사용하여 기록적(記錄的) 시각에서 벗어나 건축에 표현된 입체적인 조형미를 평면에서 시각화하여 추상미술인 몬드리안의 composition과 접목시킨 픽토리얼리즘을 연구한다. 모던아트의 맥락으로 추상미술이란 넓은 의미로는 대상을 사실 그대로 묘사하지 않는 입장의 예술을 총칭(總稱)하고 있다. 현대 미술에서 인상주의에 반발하며 색채․형태 등에서 전통적인 회화 관념을 거부하면서 추상미술은 자연스럽게 탄생되었다. 근본적으로는 물체의 선이나 면을 추상적으로 탐색하는 것과 색채의 울림을 조형적으로 화면 속에 구성한다. 과거 회화의 복제수단으로 인식되었던 사진은 회화의 표현기법으로 제작되어 카메라의 광학적, 물리적 또는 재현(再現)적, 기록적 표현 보다는 사진으로써의 본질과 관계없이 문학, 연극은 비유적 소제가 사진의 표현세계로 도입된다. 기계적 복제로는 어떤 정신성과 창조적 주체성을 표현하기 어려우리라 여겼던 사진은 지시적(指示的) 기능이 강한 매체이자, 현실을 올바로 파악하는 감성적 눈으로 사물을 재인식, 재창조 할 수 있는 도구로 인식 되었다. 이러한 사진의 특성은 이 연구에서는 사진만이 가질 수 있는 현실과 몬드리안 회화의 추장적인 구성미를 조합하여 평면에 창조적인 입체적 예술품으로 표현한다. 본 작업은 핫셀블라이드를 사용하여 찍고자 하는 대상을 프레이밍 하여 기록과정에서 즉각(卽刻)성을 그대로 살리고 후반작업을 염두에 두되 현실공간에서 자아낸 색감(色感)과 사실성(事實性)을 그대로 부각한다. 그러한 이미지는 가상드럼 스캐너를 이용하여 필름이 스캔(scan)되어 디지털 파일로 옮겨지고 디지털프로세스를 통해 회화적(繪畵的) 목적으로 시각화(視覺化) 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사진과편집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