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56 Download: 0

신장이식 환자의 불확실성, 질병태도 및 상태불안

Title
신장이식 환자의 불확실성, 질병태도 및 상태불안
Other Titles
Uncertainty, Illness Attitude and State Anxiety in Kidney Transplant Patients
Authors
김수연
Issue Date
2005
Department/Major
임상보건과학대학원 임상보건학과임상간호학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임상보건과학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옥수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uncertainty, illness attitude and state anxiety in kidney transplant patients and to identify the relationships of among them.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120 kidney transplant patients at Hospital S in Seoul. State anxiety was measured by "the State-Trait Anxiety Inventory (STIA)" of Spielberger(1972) translated by Kim JungTaek (1978) and Uncertainty was measured by the method used by Kim Unman(2004) based on "Uncertainty in illness Scale" developed by Mishel(1981), and Illness attitude was measured by the "Illness Attitude Scale of Kellner(1985)" translated by Choo Jeongin (1998) Data were analyzed by SPSS 11.0 program, and data analysis included frequency, percentage, mean, standard deviation, t-test, one-way ANOVA, pearson correlation and scheffe test. Research results were as follows. 1. Anxiety state of kidney tranplant patients was an average of 40.88(SD= 9.65), uncertainty was an average of 37.58 (SD=6.16), and illness attitude was an average of 83.19(SD= 1.90), all of which were relatively high. 2. Uncertainty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depending on the education level(F=4.357, p=.006), monthly family income(F=3.030, p= .021), employment status(t=-2.931, p=.004), and complications state(t=2.122, p= .036). 3. Illness attitude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depending on the employment status(t=-4.209, p= .000) and job types (F=4.782, p= .001). 4. State anxiety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depending on age (F=3.590, p= .016), marital status(t=-3.410, p= .001), education level(F=4.357, p=.006), monthly family income(F=3.931, p= .005), kidney donor(F=3.875, p= .011), and complications state(t=2.550, p=2.550, p= .012). 5. State anxiety and uncertainty (r= .562, p= .000) and illness attitude(r= .335, p= .000) showed positive correlation, uncertainty and illness attitude also showed positive correlation (r= .277, p= .004). The result of controlling education, monthly family income, employment status and complications state that are supposed to have a significant effect on uncertainty and illness attitude, anxiety and uncertainty(r= .452, p=.000) and illness attitude (r= .270, p=.006) showed positive correlation, while uncertainty and illness attitude were not significant correlation(r= .167, p=.091). As described in the research results above, kidney transplant patients showed a relatively high degree of uncertainty, illness attitude, and a state of anxiety. If systematic data is provided for the illness and determines the treatment process, health management and the quality of nursing, evident in such treatment as support meetings and an emotional support program which can be provided for the patient, this complex of treatment modalities is believed to be an effective method of mediation which can reduce the uncertainty and anxiety of the patients by converting their illness attitude into a reasonably positive outlook.;본 연구는 신장이식 환자에 대한 불확실성, 질병태도와 상태불안을 조사하고 그들의 상관관계를 파악하여 신장이식 환자의 질적인 삶을 도모하는데 있어 효율적인 간호를 제공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한다. 연구대상자는 서울시내 소재 S병원에서 신장이식 수술을 받고 외래 방문중인 신장이식 환자 120명을 대상으로 하였고, 연구 도구로는 상태불안은 1972년 Spielberger의 상태-특성 불안척도(STIA: The State-Trait Anxiey Inventory)를 1978년 김정택이 번안하여 표준화시킨 것을 사용하였고, 불확실성 척도는 Mishel(1981)이 개발한 Uncertainty in illness Scale를 기초로 김은만(2004)이 사용한 도구를 사용하였으며, 질병태도 척도는 Kellner(1985)의 IAS(Illness Attitude Scale)를 추정인(1998)이 번안하여 사용한 도구를 사용하였다.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과 질병관련 특성은 실수와 백분율로, 상태불안과 불확실성, 질병태도의 정도는 평균과 표준편차등의 기술적인 통계기법을 사용하였다. 또한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과 질병관련 특성에 따른 상태불안, 불확실성, 질병태도는 t-test, one-way ANOVA로 알아 보았고, 사후검정을 위해 Scheffe test를 하였다. 각 변수의 상관관계는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s를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신장이식 환자의 불확실성은 평균 37.58점(SD= 6.16), 질병태도는 평균 83.19점(SD= 1.90), 상태불안은 평균 40.88점(SD= 9.65)으로 모두 비교적 높은 편이었다. 2. 불확실성은 교육정도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F=4.357, p= .006), 사후검정결과 대학원 이상의 집단이 중졸, 고졸집단보다 불확실성이 유의하게 낮았다. 또한 가정의 월수입에 따라 불확실성이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F=3.030, p= .021), 사후검정에서는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직업유무에서 직업이 없는 집단이 직업이 있는 집단보다 불확실성이 유의하게 높았고(t=-2.931, p= .004), 합병증유무에서는 합병증이 있는 집단이 없는 집단보다 불확실성 유의하게 높았다(t=2.122, p= .036). 3. 질병태도는 직업유무에서 직업이 없는 집단이 직업이 있는 집단보다 질병태도 점수가 유의하게 높았고(t=-4.209, p= .000), 직업종류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F=4.782, p= .001), 사후검정 결과 무직이 전문직에 비해 질병태도 점수가 유의하게 높았다. 4. 상태불안은 연령(F=3.590, p= .016), 결혼상태(t=-3.410, p= .001), 학력(F=4.357, p= .006), 가정의 월수입(F=3.931, p= .005), 신장제공자(F=3.875, p= .011), 합병증유무(t=2.550, p= .012)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 불확실성과 상태불안(r= .562, p= .000), 질병태도와 상태불안(r= .335, p= .000), 불확실성과 질병태도(r= .277, p= .004) 모두 정 상관관계를 나타내었으나, 교육정도, 가정월수입, 직업유무, 함병증유무를 통제한 상관관계에서는 불확실성과 상태불안(r= .452, p= .000), 질병태도와 상태불안(r= .270, p= .006)은 정 상관관계를 나타내었으나, 불확실성과 질병태도(r= .167, p=.091)는 유의한 상관관계를 나타내지 않았다. 이상의 연구 결과와 같이 신장이식 환자들은 불확실성과 질병태도, 상태불안은 비교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일반적 특성과 질병관련 특성에 따른 불확실성과 질병태도, 상태불안에 영향을 미치는 변인을 고려한 정서적 지지 간호나 지지모임의 장려, 치료와 관리에 대한 정보제공등의 체계적인 간호가 이루어 진다면, 신장이식 환자들의 불확실성을 감소시키고, 질병태도를 합리적으로 전환시켜 불안을 감소시킬 수 있는 간호중재 방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임상보건융합대학원 > 임상간호학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